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82

김정희 묵소거사자찬 힘든 상황에 처했을 때 나를 이해해 줄 사람이 그리워집니다.그 대상이 가족일 수도 있고 친구일 수도 있습니다. 혈연으로 맺어지지 않았지만 나와 오랜 시간을 함께 하여 나를 잘 알고 믿어줄 벗이 있다면 세파에 지친 몸과 마음이 위로를 받고 다시 앞으로 나아갈 힘이 생겨나지 않을까요? 모든 평가나 가치가 쉽게 흔들리고 변하는 현대 사회에서 돌처럼 견고한 지인과의 우정이 소중하게 느껴집니다. 힘겨운 일을 겪어 심신이 아픈 오랜 친구를 위한 변치 않는 우정을 추사() 김정희 해서의 대표작 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묵소거사()는 침묵을 지켜야 할 때에는 침묵을 지키고 웃어야 할 때에 웃는다는 뜻으로 황산, 김유근의 호입니다. 김유근이 이 호에 대한 글을 짓고 김정희가 해서체로 글씨로 쓴 것이 바로 묵소거사자찬입니다.. 2021. 2. 3.
태평성시도 작품에 대해 안녕하세요. HAM입니다. 오늘은 태평성시도 우리나라 그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어보려고 합니다. 이 그림은 성안의 생활모습을 종합적으로 그린 일종의 성내 풍속도로 조선 후기의 풍속화릐 소재가 될 수 있는 각종 장면을 망라하고 있고, 화면에는 결혼, 장원급재자, 귀부인의 행렬 등이 등장합니다. 각종 계층의 인물들은 상업, 노동, 농사 등에 종사를 하고 있고, 여가를 누리는 모습으로 그려졌으며 이 밖에는 많은 행인과 어린이, 노인, 승려 등이 그려져 있습니다. 이렇게 생동감 넘치는 성 안의 생활 모습은 조선사회가 지향하는 이상사회의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이런 작품의 형식은 중국 명대 이후에 많이 제작이 된 청명상화도의 영향이 크게 반영된 것이다. 따라서 화면 속 인물의 복식이나 가옥의 모양은 매우 중국적인.. 2021. 1. 18.
조선시대 책가도 scholar's Accoutrements 안녕하세요. HAM입니다. 오늘은 책가도에 대해 알아보도록하겠습니다. 예전에도 한번 알려드렸는데, 더 알찬 내용인 것 같아 다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책꽂이를 통째로 옮겨 드린 듯한 책가도는 책을 비롯해 당시의 여러 귀중품들을 함께 그린 그림을 말합니다. 우리말로는 책거리라고도 하는데요. 책꽂이 형태를 8폭, 10폭의 병풍에 그린 후에 그 안에 책과 기물이 가지런히 쌓여 있는 모습으로 그린 책가도와 책꽂이는 생략하고 화면 위아래로 책과 물건만 나열을 해서 그린 책가도와 구별이 됩니다. 책가도는 당시로서는 서양화에서나 볼 수 있던 투시도법과 명암법을 응용해 그려 조선 전통적 화변으로 그려진 그림에 비해 공간감과 입체감이 살아있습니다. 서민들의 풍속을 즐겨 그림 김홍도가 책가도를 잘 그렸다 하고, 이윤민.. 2021. 1. 17.
이황과 이이 안녕하세요. HAM입니다.오늘은 이이와 이황 중에 이황에 대해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이황의 정의조선전기의 성균관대사성, 대제학, 지경연 등을 역임을 한 문신학자입니다. 이황의 개설이황은 본관은 진보이고, 자는 경호이며 호는 퇴계, 퇴도, 도수입니다. 이황의 활동사항경상도 예안현 온계리는 지금의 경상북도 안동시 도산면에서 좌찬성 이식의 7남 1녀 중 막내 아들로 태어났습니다. 생후 7개월에 아버지의 상을 당했지만 현부인이었던 생모 박씨의 훈도 밑에서 총명한 자질을 키워갔습니다. 1527년 항시에서 진사시와 생원시 초시에 합격을 했고, 어머니의 소원에 따라서 과거에 응시하기 위해서 성균관으로 들어가 다음해 진사 회시에 급제를 했습니다. 1533년 재차 성균관에 들어가서 김인후와 교유하였고, 심경부주를 입수해.. 2021. 1. 12.